검색

인천시 남촌농산물도매시장 2021. 7. 31. 임시 휴업

가 -가 +

편집국
기사입력 2021-07-29


남촌농산물도매시장관리사무소 전경 사진


[환경이슈신문=편집국] 인천광역시는 남촌농산물도매시장이 오는 31일 임시 휴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임시 휴업은 도매시장 유통종사자들의 사기진작과 재충전을 위해 4개 도매시장법인(공판장)의 신청함에 따라 결정됐다.

이에 따라 임시 휴업일인 7월 31일과 정기 휴업일인 8월 1일에는 도매법인의 경매거래가 중단되고 중도매인들의 휴업으로 채소동과 과일동의 농산물을 구매할 수 없으나, 식자재동은 정상 영업을 실시하며 8월 2일부터는 모든 거래가 정상적으로 개시된다.

남촌농축산물도매시장관리사무소에서는 이번 임시 휴업으로 출하자와 이용객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지난 15일부터 인천시 및 관리사무소 홈페이지에 휴업공고를 게시해 안내하고 있다.

아울러, 도매시장법인(공판장)에서는 출하자에게 문자 및 팩스전송, 법인별 홈페이지 게시, 유선연락, 현수막 등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를 추진했다.

최봉묵 인천시 남촌농산물도매시장관리사무소 소장은 “이번 임시 휴업이 코로나-19로 지친 도매시장 유통인들의 사기진작과 재충전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도매시장 이용 고객들이 착오 없이 휴업일을 피해 이용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환경이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