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산시, 특이민원 대비 비상 모의훈련 실시

특이민원 발생 상황 현장 대응력 향상 유도

가 -가 +

손명수기자
기사입력 2020-06-04


[환경이슈신문=손명수기자] 양산시는 지난 3일 시청민원실에서 민원인 응대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폭언・폭행 등 특이민원 발생 상황을 가상한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모의훈련은 민원업무처리 중 발생할 수 있는 민원공무원에 대한 폭언・폭행 사건 등 위험에 노출돼 있는 민원공무원을 보호하고, 보다 신속하고 체계적인 현장대처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훈련은 행정안전부 ‘공직자 특이민원응대 매뉴얼’을 바탕으로 하여, 특이민원 제지, 비상벨 호출, 피해공무원 보호, 민원인 대피 등 단계별 가상시나리오에 맞춰 진행됐다. 특히 민원실내 양산경찰서와 연계되어 있는 비상벨 호출에 따라 경찰관이 신속히 출동하여 민원인을 제압하는 실제 상황을 연출하는 등 민관경 합동훈련으로 모의훈련 효과를 극대화 하였다.

유호진 소통담당관은 “특이민원으로 비상상황 발생을 대비해 조직적인 대응반 편성과 평소 각자의 담당 역할 숙지를 통해 민원인과 공무원이 모두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민원실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산시는 각종 범죄 등 위급상황 발생 시 양산경찰서 상황실로 즉각 신고가 접수되는 비상벨을 시청민원실과 행정복지센터 등 24개소 120여개를 설치 완료했으며, 민원공무원들의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환경이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