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하동군, 고구마 수확 체험하고 이웃도 돕고

하동군 고전면, 명교마을 이장 기부한 휴경지서 고전초 어린이와 고구마 수확

가 -가 +

장성래기자
기사입력 2020-10-20


[환경이슈신문=장성래기자] 하동군 고전면은 조순철 명교마을 이장이 지난 6월 휴경지에 파종한 고구마를 면사무소에 기부함에 따라 지난 16일 고전초등학교 1~4학년 28명과 면사무소 직원 등 40여명이 고구마 수확 체험 행사를 했다고 20일 밝혔다.

고전면은 요즘 도시·농촌 등 거주지를 떠나 직접 고구마 수확 체험을 할 기회가 없어 이런 행사를 갖게 됐는데 밭일을 체험한 학생들이 자연이 선물하는 고마움과 수확의 즐거움을 함께 느끼는 소중한 기회를 가졌다.

고전면은 이날 올해 긴 장마와 생장기 가뭄을 이겨낸 컨테이너상자 20개, 5㎏들이 고구마 30상자를 수확해 이 중 14상자는 관내 관내 저소득층 및 다문화 가정에 전달하고 나머지는 체험한 어린이들이 가져갔다.

이양호 면장은 “지역민의 정성이 담긴 고구마가 코로나19로 지친 저소득층 및 다문화 가정에 따뜻한 위로가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정을 나누는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환경이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