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천시 맛깔친 우수음식점 지정서 수여

“Happy together 김천운동”실천을 위한

가 -가 +

환경이슈신문
기사입력 2020-11-24


김천시는 지난 11. 23일 신음동 ‘백세 남원추어탕’ 식당에서 김천의 맛과 멋을 담고 있으면서 “Happy together 김천” 운동을 모범적으로 실천하는 2020년 하반기 “김천시 맛·깔·친(맛있고 깔끔하고 친절한 업소) 우수음식점” 4개소를 선정하여 지정서를 수여하였다.

“맛·깔·친 우수음식점” 은 지역 대표 음식점 발굴을 위한 김천시 자체사업으로 우수 음식점 지정 기준에 따라 서면평가와 전문위원이 참가한 2차 현장심사를 통하여 최종 선정되었다.

선정기준으로 맛의 대중성, 메뉴의 전문성 및 차별화, 식재료의 신선도, 영업장 청결상태, 종사자의 친절도이며, 2020년 하반기는 신음동 백세남원추어탕, 농소면 김천(서울방향)휴게소한식당, 아포읍 뚝심, 재동이보리밥이 선정되어 인증서 수여와 현판 지원, 위생용품 구입 및 업소 시설보수 지원 등 200만원 상당의 재정지원의 혜택과 맛집 책자, 온라인 매체 표출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수여식에서 김재광 부시장은 “Happay together 김천의 실천을 위해서 친절, 질서, 청결을 모범적으로 실천하면서 음식에 맛과 멋을 담은 음식점을 선정했다. 맛·깔·친 음식점 지정을 통해 지역의 대표음식점으로 발굴·육성되고 우리시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음식관광 콘텐츠로 활용하겠다. 김천시 대표음식점이라는 소명을 갖고 명성 유지에 최선을 다해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환경이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