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합천군, 전국1위 우량암소보유 지자체를 꿈꾸다!

제1회 합천황토한우 암송아지 나눔 릴레이 전달행사 열려

가 -가 +

허재현기자
기사입력 2020-11-26


[환경이슈신문=허재현기자] 합천군은 지난 26일 합천군의회(의장 배몽희), 합천축협(조합장 김용욱), 농협중앙회 경남지역본부(본부장 윤해진) 및 (사)나눔축산운동본부(사무총장 안승일)와 함께 합천축협 혈통등록우 경매시장에서 ‘합천황토한우 암송아지 나눔 릴레이 전달행사’를 가졌다.

이번 ‘합천황토한우 암송아지 나눔 릴레이 행사’는 합천축협과 (사)나눔축산이 16백만원정도의 예산을 투입하여 소규모 번식우 축산농가 4곳에(권역별 1농가) 11개월령의 우량 암송아지를 전달한 것으로 향후 이 암송아지들이 성장하여 첫 출산한 송아지들은 다른 소규모 번식우 축산농가로 릴레이처럼 전달할 계획이다.

이는 현재 전국에서 3번째(경남도내 1위)로 우량암소(엘리트카우)를 많이 보유한 합천군과 합천축협이 합천황토한우 우량암소의 지속적인 보급으로 우량암소보유 지자체 전국1위로 도약하고자 진행한 계획 중 하나이다. 이것으로 군과 축협은 합천황토한우의 유전형질이 점점 개량되어 농가의 소득이 높아지길 기대하고 있다. 또한 최고의 품질로 개량해 온 합천황토한우가 합천 밖으로 빠져나가지 않고 합천군 축산농가가 사육할 수 있는 방안을 고심하고 있다.

문준희 합천군수는 “합천군의 암소사육기반이 전국 최고가 되도록 군과 축협이 적극 노력하자”고 밝히며 “합천축협의 ‘2020년 지도사업 선도농협像 전국 1등 수상’을 축하드린다”고 합천축협에 전했다.

이에 김용욱 합천축협 조합장은 “합천군의 아낌없는 지원이 있었기에 합천의 우량암소 생산기반이 조성될 수 있었고, 매회 최고가를 갱신하고 있는 합천황토한우 암송아지 가격에 부응할 수 있도록 개량업무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환경이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