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밀양시 장애인복지위원회 정기회의 개최

장애인복지 232억원 투입, 7개 분야 사업 추진

가 -가 +

신영미 기자
기사입력 2021-03-03


[환경이슈신문=신영미 기자] 밀양시는 3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밀양시 장애인복지위원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2020년 장애인복지사업 추진실적, 올해 세부사업 계획과 함께 2020년 장애인 복지욕구 설문조사 결과, 밀양시 장애인차별금지 및 인권보장에 관한 조례 제정, 24시간 중증장애인도우미 시범사업 등을 보고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시는 올해 장애인복지 예산으로 전년 대비 10.1%가 증액된 232억 2,300여 만원을 편성해 7개 분야, 47개 세부사업을 추진한다.

올해부터는 저소득 중증장애인(차상위 초과)에게 25만원씩 지급하던 장애인 연금을 30만으로 인상해 지원하며, 특히, 1회 방문만으로도 장애인복지카드를 본인이 희망하는 장소에서 등기로 받을 수 있는 ‘장애인복지카드 등기우편 원스톱 배송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최동근 사회복지과장은 “장애인 복지서비스의 양적 확대뿐만 아니라 장애인의 차별금지와 권리구제, 인권보장을 위한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해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환경이슈신문. All rights reserved.